[경남 고성] 송학동 고분군 ├부산, 울산, 경남

뭔가 윈도우 바탕화면을 생각나게 하는 이 곳은 경남 고성군에 있는 송학동 고분군이라는 곳이다. 경상도에서는 어떨지 모르겠는데 수도권에 사는 나같은 사람에게는 강원도 고성군보다 지명도가 낮은, 그저 통영 가는 길에 고속도로로 살짝 거쳐가는 곳이라고 생각했는데, 이런 곳이 있을 줄은 생각도 못 했다.

사실 이 곳은 녹두장군님 포스팅으로 알게 된 곳. 고분이라 하면 경주나 부여 같은 곳에나 있을 줄 알았는데 이런 곳에 고분이 있을 줄은 몰랐던 것이다. 읍내 뒷편 야트막한 언덕에 모여 있는 고분군이라니.




고분 사이사이로 산책할 수 있는 길이 놓여 있었다. 날은 좀 추웠지만 가볍게 산책할 수 있는 곳이었다.




고분군 아래로 보이는 읍내.

고분군 옆에는 고분의 구조에 대해 안내해 주고 부장품도 전시되어 있는 박물관이 있었다.


이곳 1호분(아마 세 개의 봉분이 합쳐져 있는 곳을 이야기하는 듯)은 일본 고분의 양식이라 알려진 전방후원분이라 알려져 있었다 전방후원분이 아닌 것이라 밝혀졌다고 한다. 그렇지만 어찌되었건 이 곳은 일본과의 교류의 흔적이 남아 있다고 한다.

예전에 유홍준 교수님이 '나의 문화유산답사기' 일본편에서 삼국시대에서 가야와 왜의 영향도 간과하지 않았으면 한다는 식의 이야기를 한 것 같은데(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) 이곳 고분군이 그 좋은 예가 될 것 같기도 하다.



고분의 구조 모형. 박물관에서의 사진은 이 정도...


그리고 박물관에서 고분으로 나가는 계단 앞에 있는 설명판.



한켠에는 고인돌도 있는데, 이건 고분과는 무관하고 다른 곳에서 옮겨 온 것이라고.

이 곳에서 깊은 인상을 받은 게 계기가 되어서 다른 곳의 고분도 찾아봤는데, 그 중에 눈길이 가는 곳이 함안의 말이산 고분군과 대구의 불로동 고분군. 나중에 부산 여행이 갈 일 있으면 이 둘 중의 한 곳은 들러가려고 한다.

시간순으로는 여기서 통영 스탠포드 리조트로 바로 이동하였다. 다음 포스팅은 이곳을 들르기 전 방문한 상족암이 되려나.


핑백

  • 전기위험 : [경남 고성] 상족암 2018-03-04 22:24:57 #

    ... 시간 역순으로 가고 있는데다 최근 포스팅은 이렇게 큰 주제 하나에 분량이 안 차니 곁다리 이야기 하나씩 이야기를 하고 있는데^^;; 여기를 들른 다음 고성읍내로 가서 점심을 먹고 송학동 고분군을 구경하였던 것이었다. 돌로 만든 고성교회 건물이 신기해서 찍었는데 역사가 오랜 곳이라고 한다. 때마침 주말+장날+명절전 크리라 시장 주변은 그야말로 혼돈의 카오스였다. 그 ... more

  • 전기위험 : [진주] 촉석루 2018-03-14 19:24:16 #

    ... 위에 올라서니 바로 이마트가 보인다. 이걸로 진주 포스팅도 끝. 바로 3번 국도를 따라 사천-삼천포를 거쳐 고성으로 넘어갔다. 시간 순으로는첫째날 : 진주 - 고성 상족암 - 고성읍내, 송학동 고분군 - 통영 스탠포드 호텔 둘째날 : 남해 금산산장, 보리암 - 생각의 계절 GH ... more

  • 전기위험 : 대구, 부산을 거쳐 거제까지(1) 2018-04-30 21:55:34 #

    ... 역에 도착한 건 아침 7시 반이 안 되어서. 왜 부산이 아니라 동대구역에 내렸냐 하면... 금호강 하중도 유채꽃...은 아니고 불로동 고분군에 가 보기 위해서였다. 계기는 예전 고성 송학동 고분군에 가 보고서 근처의 다른 고분군을 가 보려고 생각했던 것. 동대구역에서 급행1번, 101(-1)번, 401번 등이 이곳까지 닿는다. 이곳은 큰 무덤 몇 기보다는 조그만 ... more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